포항시청소년재단 ‘토닥토닥 희망꾸러미’ 나누기 진행

위기청소년 ‘토닥토닥 희망 나누기’를 통해 마음 방역

포항시청소년재단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1일부터 5일간 코로나19로 인해 정서 지원이 필요한 위기청소년 200여 명을 직접 방문하여 현재 상황을 점검하고 ‘토닥토닥 희망꾸러미’ 나누기 사업을 펼친다.
‘토닥토닥 희망꾸러미’ 나누기 사업은 감염 예방과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쳐있는 청소년들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지원 대상 청소년, 학교 밖 청소년,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청소년 등과 같은 위기 청소년에게 ‘토닥토닥 희망꾸러미’를 전달하게 된다.
‘토닥토닥 희망꾸러미’에는 손소독제, 마스크 등과 같은 안전키트를 비롯하여 생필품과 가족놀이물품 등을 담았다.

특별히 검정고시를 준비 중인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는 검정고시 모의고사 문제지 등의 학습 자료와 마음을 담은 손편지를 전달한다.

그밖에 개별지원이 필요한 청소년에게도 지속적으로 전화나 모바일을 통한 심리·정서지원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유성재 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은 “포항의 위기 청소년들이 코로나19로 인한 불안한 상황에서도 토닥토닥 희망꾸러미를 통해 사회와의 연결감을 느끼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정서적 위기감에 처하지 않도록 직접 방문하여 선제적으로 지원하며, 학교 밖 청소년들이 검정고시 준비에 차질이 없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청소년시설이 잠정휴관되어 검정고시가 연기되는 초유의 사태로 인해 검정고시 대비반에 참여하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검정고시 준비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온라인 강좌 수강을 독려하고 있으며, 카카오톡에서 ‘포항시꿈드림’을 검색해 친구 추가하면 검정고시 등 꿈드림 사업 관련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한편, 포항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위기청소년에 대한 상담·보호·자립지원, 찾아가는 심리검사 및 전문상담 학교폭력예방 솔리언 또래상담, 부모대강연회, 시민상담대학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교육·직업·자립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