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중앙시장, 고객 감사 대잔치 펼친다

코리아세일페스타 일환, 거리두기 방역 지침 준수

상주중앙시장이 12일부터 ‘코리아세일페스타’행사의 하나로 상주중앙시장에서 가을 고객 감사 대잔치 행사를 시작했다.

이 행사는 14일까지 계속된다.
이번 행사는 중소벤처기업부의 공모사업인 시장경영바우처사업의 하나로 국비와 지방비 2,200만원을 들여 마련했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한 이번 가을 고객 감사 대잔치에서는 시장에서 물품을 1만 원 이상 구입한 영수증을 중앙시장 내 ‘꼭감카페’ 앞 행사본부에 제출하면 즉석복권을 지급한다.

즉석복권을 긁어 맞히면 마스크, 손세정제, 장바구니 같은 물품을 지급하는 등 침체된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상주중앙시장의 홍보 영상물을 촬영해 유튜브에 올려 중앙시장의 매력을 전국에 소개하는 등 시장 홍보에도 앞장설 예정이다. 
시는 코로나19를 막기 위해 참가자들의 마스크 착용 및 방역소독, 손소독제 비치 등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면서 안전한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상인회 등에 당부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이번 행사로 전통시장과 상점가의 매출이 늘고 시장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많은 시민이 참여해 지역 상권 회복에 도움을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