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2011.07.21

정몽준, "일본의 계략에 빠져선 안된다"

한나라당 정몽준 전 대표와 원희룡 최고위원은 20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 참석해 일본자민당 의원들이 울릉도를 방문키로 한 것에 대해 외무성이 독도를 시험 비행한 대한항공의 항공기 이용 자제령을 내리는 등 대응책 마련을 촉구했다.

정몽준 한나라당 전 대표는 "독도는 누가 뭐래도 우리의 영토"라며 "우리는 이번 사태를 통해 그동안 일본에 가졌던 막연한 환상을 불식하고 일본이라는 나라의 실체를 정확히 인식하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원희룡 최고위원은 "집권여당인 한나라당이 당론을 빨리 모으고 정리된 대응을 할 필요가 있다""좀 더 능동적이고 주도적인 모습으로 대처 할 필요가 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김도영 기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