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2020.06.14

이철우 도지사,성주에서‘다시 뛰자 경북’현장 간담회 열어

'어게인성주, 희망경제 팡팡’범군민운동 출범 간담회 개최

(대구매일)

이철우 도지사의 ‘다시 뛰자 경북’ 시․군 릴레이 현장 행보가 연일 이어지고 있다.

이철우 도지사는 12일 ‘어게인성주, 희망경제 팡팡’ 범군민운동 추진협의회 출범식 및 현장 소통 간담회에 참석해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고 민생경제 현장을 챙겼다.

‘다시 뛰자 경북’ 시․군 현장 간담회는 코로나로 위기를 맞은 지역경제를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도와 시․군이 함께 힘을 모으고, 지역의 재도약을 위한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지난 5월부터 이 도지사가 직접 발로 뛰며 찾아가는 현장 행정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12일 성주군을 방문한 이 도지사는 먼저 벽진면 복지회관 앞에서 마을 어르신들의 코로나로 인한 심리적 불안감과 무력감을 해소하고 지역 화훼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주기 위해 어르신 및 자원봉사자 등 100여명과 함께 도로변 가로 화단에 꽃을 심고 가정용 개인화분을 만드는 ‘코로나 이후 마음케어 희망화분 심기 및 나눔운동’에 참여했다.

이후 성주군청에서 열린 코로나 위기극복 ‘어게인성주, 희망경제 팡팡’ 범군민운동 추진협의회 출범식에서는 이철우 도지사, 이병환 성주군수, 정희용 국회의원, 구교강 군의회 의장, 이수경․정영길 도의원, 성주지역 기관․사회단체장 등으로 구성된 범군민 추진협의회 위원 등 130여명이 참석했다.

출범식 행사에는 위촉장 수여, 결의문 낭독, 희망퍼즐 맞추기 및 카드섹션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어서 열린 ‘다시 뛰자 경북’ 성주군 현장소통 간담회에서는 이철우 도지사가 직접 진행을 맡아 코로나 대응 방역 등 위기극복, 소상공인 및 지역상권 살리기, 중소기업․농업분야 지원, 관광 활성화 및 지역개발 방안 등 다시 뛰자 경북 추진전략에 대해 참석자들과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 도지사는 간담회에서 “경북은 역사적으로 위기를 기회로 만든 저력이 있는 지역이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여는 힘은 우리 모두의 단합과 희생이 있어야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위대한 도전은 행정의 힘만으로는 이뤄낼 수 없다.

오늘 성주군에서 전 기관단체장이 참여하는 범군민운동 추진협의회가 출범했는데 매우 시의적절하고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고 성주군의 새로운 도약과 발전을 위해 도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