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스타트 책읽는 부모 아카데미 운영

책 읽는 부모가 책 읽는 아이를 만든다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고 사회적 육아지원 및 영유아의 책과 함께하는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15일부터 ‘2018 북스타트 책읽는 부모 아카데미’를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북스타트코리아와 전국 65개 기관이 9월부터 11월까지 함께 진행하며 영유아 부모를 대상으로 북스타트, 독서, 육아 등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한다.

영천시립도서관에서 15일 김동헌 시민사서의 ‘북스타트, 함께 읽기의 즐거움’을 시작으로 17일 강정아 제천기적의도서관 관장의 ‘그림책 고르는 방법과 읽어주는 방법’, 18일 현상선 독서운동가의 ‘행복한 육아-영유아와 어린이, 놀이, 뇌 발달’, 19일 김경희 책마실어린이도서관 관장의 ‘함께 키우기의 즐거움, 책 읽고 이야기 나누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15일 ‘북스타트, 함께 읽기의 즐거움’ 프로그램 참여자들은 아이 교육을 위한 유익한 프로그램 진행에 만족하며 남은 프로그램에도 기대감을 나타내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부모와 자녀가 함께 책 읽기를 한다면 아이가 책 읽는 습관을 기르는 것은 물론 자녀와의 유대감 형성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대구매일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